서울신문검색

‘無노동 월급’검색 결과

1~3 / 총 3건의 기사

“국회의원, 무보수 명예직으로” 일부, 지역민 항의에 외유 취소
無노동 월급 1140만원’ 뻔뻔한 의원들 ..노동 유임금’ 실태를 고발한 16일..“전 국민의 70%가 200만원 이하 월급자인데 해도 너무한다”고 성토했다. 2019. 05. 17 (금) | 서울신문
‘無노동 월급 1140만원’ 뻔뻔한 의원들
‘無노동 월급 1140만원’ 뻔뻔한 의원들
無노동 월급 1140만원’ 뻔뻔한 의원들 추경·민생 법안 등 줄줄이 쌓였는데 ..월급이 들어왔다.‘무노동 유임금’이다.‘무노동 월급’이 들어오게 된다. 2019. 05. 16 (목) | 서울신문
[無노동 有임금 국회] 회의 한 번 안 열어도 수당 꼬박꼬박… ‘무노동 무임금’ 공염불
[無노동 有임금 국회] 회의 한 번 안 열어도 수당 꼬박꼬박… ‘무노동 무임금’ 공염불
[無노동 有임금 국회] 회의 한 번 안 열어도 수당 꼬박꼬박… 물론 회기와 상관없이 월 1200만원가량의 세비(월급)는 늘 지급된다...노동 무임금’ 원칙.. 2015. 06. 01 (월) | 서울신문

1 

검색 옵션

상세 검색

사건/사고 분류 검색 감추기

사건/사고 검색

인기 검색어

내가 찾아 본 검색어 검색기록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