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검색

‘미르·K스포츠’검색 결과

1~10 / 총 941건의 기사

공무원 수십명 ‘경공모’ 회원… 댓글조작 연루 조사
공무원 수십명 ‘경공모’ 회원… 댓글조작 연루 조사
공무원 수십.. 미르·K스포츠재단의 대기업 불법 모금 의혹이 확산되며 박근혜 정부의 숨통을 죄어 오던 시기였다.김헌주 기자 dream@seoul.co.kr 2018. 05. 12 (토) | 서울신문
대법 ‘청와대 문건 유출’ 정호성 실형…‘박근혜 공모’ 첫 확정
대법 ‘청와대 문건 유출’ 정호성 실형…‘박근혜 공모’ 첫 확정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과 관련한 증거물 확보를 위해 압수수색을 하는 과정에서 발견한 외장 하드 속에 있던 것들로, 영장에 기재된 범죄와 관련 없는 문건도.. 2018. 04. 26 (목) | 서울신문
박근혜, 최순실과 다시 만나···항소심 같은 재판부 배당
박근혜, 최순실과 다시 만나···항소심 같은 재판부 배당
.. 미르·K스포츠재단에 대한 출연과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 지원 관련 뇌물 혐의가 무죄로 결론난 것과 박 전 대통령의 양형이 가볍다는 등의 이유로 항소했다. 2018. 04. 23 (월) | 서울신문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 포기서…박근령 항소 효력상실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 포기서…박근령 항소 효력상실
‘비선실세’ 최순실씨(62)가 실소유한 미르·K스포츠재단의 출연금 774억원을 대기업에 강제한 혐의(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강요) 등 18개 혐의로 기소됐다.. 2018. 04. 16 (월) | 서울신문
“삼성과 청탁 인정돼야”… 檢, 박근혜 1심에 항소
..죄로 판단했지만,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 후원금 16억 2800만원과 미르·K스포츠재단에 낸 출연금 204억원은 제3자 뇌물로 볼 수 없다며 무죄로 봤다. 2018. 04. 12 (목) | 서울신문
사법 절차 인정? 징역 24년 수용? 박근혜 항소 딜레마
사법 .. 1심 법원은 삼성이 미르·K스포츠재단과 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지원한 약 220억원에 대해 무죄로 판단했다.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2018. 04. 10 (화) | 서울신문
[사설] 박 전 대통령 24년 선고, 국정농단의 사필귀정이다
..미르·K스포츠재단 기업 출연금 강요, 최씨의 딸 정유라씨가 삼성으로부터 받.. 미르·K스포츠재단에 대한 삼성의 출연금 강요 관련 뇌물 혐의도 무죄로 봤다. 2018. 04. 07 (토) | 서울신문
朴·崔 13개 혐의 공모… “기업 거부 때 불안 느끼게 한 건 강요”
朴·崔 13개 혐의 공모… “기업 거부 때 불안 느끼게 한 건 강요”
삼성으로부터 동계스포츠영재센터와 관련해 16억원의 뇌물을, 미르·K스포츠재단을 통해 204억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만 큰 틀에서 무죄로 봤다...미르.. 2018. 04. 07 (토) | 서울신문
박근혜, 1심서 16가지 유죄 인정…징역 24년·벌금 180억
박근혜, 1심서 16가지 유죄 인정…징역 24년·벌금 180억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금 모금과 관..SK그룹의 경영 현안을 도와주는 대가로 K재단의 해외전지훈련비 등으로 89억원을 내라고 요구한 혐의도 유죄로 인정했다. 2018. 04. 06 (금) | 서울신문
박근혜 나이, 징역24년 확정시 만 89세까지 수형자로 복역
박근혜 나이, 징역24년 확정시 만 89세까지 수형자로 복역
박근혜 나이, 징역24년 ..재판부는 기업들에 미르·K스포츠재단에 거액의 출연금을 요구한 혐의 등에 대해서는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2018. 04. 06 (금) | 서울신문

검색 옵션

상세 검색

사건/사고 분류 검색 감추기

사건/사고 검색

인기 검색어

내가 찾아 본 검색어 검색기록삭제